[보도자료]두산, ‘파워젠 인터내셔널 2019’ 참가

- 두산중공업, 가스터빈, 소형모듈원전 등 발전 관련 첨단기술 선보여
- 두산인프라코어, 경제성∙친환경 잡은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첫 공개

두산그룹(회장 박정원)은, 계열사인 두산중공업과 두산인프라코어가 19~21일 미국 루이지애나주 뉴올리언스 어네스트 모리알(Ernest N. Morial)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파워젠 인터내셔널(POWERGEN International, 이하 파워젠) 2019’에 참가한다고 18일 밝혔다. 파워젠은 매년 미국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에너지·발전 전시회다.

두산중공업과 두산인프라코어가 미국 루이지애나주에서 19~21일(현지시간) 열리는 ‘파워젠 인터내셔널 2019’에 참가한다. 지난해 전시에 참가한 두산중공업 부스 전경.
두산중공업과 두산인프라코어가 19~21일(미국 현지시간) 열리는 ‘파워젠 인터내셔널 2019’에 참가한다. 지난해 전시에 참가한 두산중공업 부스 전경.

두산중공업은 가스터빈 서비스 사업을 담당하는 자회사 DTS(Doosan Turbomachinery Services), 미국 현지에서 원자력 사업을 수행하는 피츠버그 사무소와 함께 이번 전시회에 참가한다.

두산중공업은 이번 전시회에서 발전용 대형 가스터빈을 집중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지난 9월 최종 조립행사를 마치고 실증 준비에 들어간 가스터빈 270MW급 모델과, 시장 변화를 선제적으로 반영한 최신 사양의 380MW급 후속 모델을 소개한다. 또한 최근 미국을 중심으로 수주를 확대하고 있는 가스터빈 서비스 사업도 소개한다.

이와 더불어 두산중공업은 미국 원자력발전 전문회사 뉴스케일파워 (NuScale Power)와 함께 추진중인 소형모듈원전(SMR) 등도 알릴 계획이다. 두산중공업은 지난 7월 뉴스케일파워와 소형모듈원전 사업협력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두산중공업 김동철 전무는 “두산중공업은 미래 먹거리 사업인 가스터빈과 발전서비스 그리고 소형모듈원전사업에 대한 선제적인 마케팅을 통해 수주 기반을 적극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두산중공업이 ‘파워젠 인터내셔널 2019’에서 선보이는 발전용 대형가스터빈 270MW급 모델.
두산중공업이 ‘파워젠 인터내셔널 2019’에서 선보이는 발전용 대형가스터빈 270MW급 모델.

두산인프라코어는 이번 파워젠에서 ‘경제성’과 ‘친환경’을 한번에 잡은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시제품을 처음 공개한다.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은 엔진에 전기모터와 배터리를 함께 장착한 것으로, 작은 힘이 필요할 때는 전기모터를 사용하고 큰 힘이 필요할 때는 엔진을 사용한다.
*파워트레인 : 기계장치에서 동력을 전달하는 부분을 통틀어 이르는 말

두산인프라코어가 첫 선을 보이는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은 배기량 2.4리터(L)급 소형디젤엔진에 48볼트(V) 전기모터를 연결해 3리터급 엔진에 해당하는 100마력의 출력을 낼 수 있어 경제성이 향상된 제품이다. 3리터급 엔진에 장착되는 별도의 후처리 장치 없이도 배기규제를 충족한다.

두산인프라코어는 고성능, 친환경 DX22 엔진의 양산형 모델도 선보인다. DX22는 22리터급 대형 전자식 엔진으로 동급의 기계식 엔진보다 20% 뛰어난 출력과 동급 최고 수준의 연비가 특징이다. 두산인프라코어는 품질에 대한 자신감을 바탕으로 비상발전기용 엔진의 보증기간을 기존보다 2배 이상 연장하는 PS(Product Support) 정책을 발표한다.

두산인프라코어 유준호 엔진BG장은 “전세계적인 배기규제 강화 흐름에 맞춰 첨단 전자식 제품 및 하이브리드 기술을 고도화하고 있다”며 “성능, 친환경 모두에 강점을 가진 글로벌 엔진 메이커로 시장과 제품 다각화에 주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두산인프라코어가 ‘파워젠 인터내셔널 2019’에서 선보이는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에 사용되는 디젤엔진(왼쪽), 대형 전자식 엔진 DX22(오른쪽).

 

TAG

다운로드

두산뉴스룸이 직접 제작한 기사와 사진은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단, 워터마크 적용 사진은 제외됩니다.)

다운로드
닫기
메일 발송

뉴스레터 신청

두산뉴스룸은 이벤트 및 최신 소식 등 다양한 정보를 신속하고 정확하게 전합니다.

개인정보 처리 동의

주식회사 두산(이하 “두산”)은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매우 소중하게 생각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법’,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등 관련 법규를 준수하고 있습니다.

두산은 이용자의 개인정보가 어떠한 목적과 방식으로 이용되고 있으며, 이용자의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가 취해지고 있는지 아래와 같이 알려 드립니다. 두산은 개인정보처리방침 내용을 개정 또는 업데이트하는 경우, 본 웹사이트 공지를 통해 개정 또는 업데이트 사항을 알려드릴 것입니다.

개인정보의 수집/이용 동의


수집항목
이메일주소, 서비스 이용기록, 접속로그, 쿠키, 접속 IP 정보

수집∙이용목적
1. 두산뉴스룸 뉴스레터 발송
2. 서비스 이용 분석을 통한 서비스 향상

이용∙보유기간
수집 시점으로부터 1년

귀하는 위와 같은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동의 거부 시에는 뉴스레터 서비스의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개인정보 국외이전 동의

주식회사 두산(이하 “두산”)은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등에 관한 법률」 등 관련 법규에 의거하여, 아래와 같은 내용으로 귀하의 개인정보를 국외로 이전 • 보유하게 됨을 알려드립니다. 귀하께서는 아래 내용을 자세히 읽어보시고, 모든 내용을 이해하신 후에 개인정보의 국외 이전 동의 여부를 결정해 주시기 바랍니다.

1. [필수] 개인정보 국외이전 동의


이전 항목
이메일 주소, 접속로그, 접속IP정보, 쿠키, 서비스 이용기록

이전 국가·일시·방법
국가 : Amazon Global Cloud 서비스 제공 지역(ASIA-일본, 싱가포르, 홍콩, 시드니, NA-미국, EMEA-아일랜드, 영국 , SA-상파울루)의 국가
일시 : 2019. 5. 30. 이후 각 이용자의 최초 접속 시점
방법 : Global Cloud 지역 소재 server로 보안 강화된 사설망을 통해 데이터 위치 이동

이전 받는 자
명칭 : Amazon Web Services, Inc.
연락처
주소 : 410 Terry Avenue North, Seattle, WA 98109-5210
팩스 : (206) 266-7010
처리 부서 : Privacy Officer c/o General Counsel

이전 목적
두산뉴스룸 뉴스레터 발송 및 서비스 이용 분석을 통한 서비스 향상(Global Cloud 방식의 서비스 제공에 따른 개인정보의 국외 이전)

보유∙이용 기간
수집 시점으로부터 1년

귀하께서는 본 안내에 따른 개인정보 국외이전에 대하여 동의를 거부하실 권리가 있습니다.

다만, 귀하가 위 개인정보 국외이전에 대한 동의를 거부하시는 경우에는 뉴스레터 서비스의 이용이 제한될 수 있다는 점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 뉴스레터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활용되지 않으며, 동의하지 않을 경우 뉴스레터 신청이 되지 않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