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보도자료]두산인프라코어 기술직 역량진단 시스템, 국가직무능력표준 활용 선도사례 선정

[보도자료]두산인프라코어 기술직 역량진단 시스템, 국가직무능력표준 활용 선도사례 선정

두산인프라코어 인재양성 프로그램 중 하나인 기술직 역량진단 시스템이 한국산업인력공단 국가직무능력표준원으로부터 국가직무능력표준(National Competency Standards: 이하 NCS)을 활용한 선도사례로 선정됐다. 이 작업을 진행한 두산인프라코어 기술HRD팀 심재근 차장이 고용노동부 표창을 수상한다.NCS는 산업현장에서 직무를 수행하기 위해 요구되는 지식·기술·태도 등의 내용을 국가가 체계화한 것으로 국내 대기업 가운데 NCS를 임직원 역량 진단 시스템에 활용한 것은 두산인프라코어가 처음이다.
자세히 보기
뉴스

[보도자료]두산 수소연료전지 드론, CES서 잇다른 성과

두산그룹의 수소연료전지 드론 사업이, CES가 열리고 있는 미국 라스베이거스 현지에서 사업 확장 및 신성장동력 발굴에 박차를 가했다.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DMI)은 8일(현지시간), 마이크로소프트(MS)와 ‘수소연료전지 드론 솔루션 개발’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두순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대표와 우미영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자세히 보기
뉴스

[보도자료]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CES 2020에서 새해 첫 현장경영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이 8일(현지시간) 박지원 그룹부회장을 비롯한 경영진과 함께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고 있는 CES 2020 현장을 찾았다. 박 회장은 사우스홀(South Hall)에 위치한 두산 부스를 시작으로, 센트럴(Central)∙노스(North) 홀을 오가며 국내외 기업들의 부스를 둘러봤다. 박 회장은 특히 AI, 드론, 5G, 협동로봇, IoT, 모빌리티 등 두산 사업과 연관된 기술을 중심으로 최신 트렌드를 꼼꼼히 살폈다.

자세히 보기
뉴스

[보도참고자료]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초불확실성의 시대, 선제적으로 대처해야”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은 2020년 신년사에서 올 한 해 중점을 둬야 할 과제로 △주력 사업에서의 시장점유율 확대 및 수익성 극대화 △신사업의 본격 성장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성과의 사업화를 제시했다.박 회장은 "선진시장과 중국의 성장세 둔화가 예상되고 미-중 무역분쟁, 브렉시트 등의 지정학적 불안도 여전한 가운데 인공 지능(AI)과 5G의 급속한 확산 같은 새로운 도전이 밀려오고 있다”며 “예측이 어려운 ‘초불확실성의 시대’이긴 하지만, 이럴 때일수록 최대한 앞을 내다보고 선제적으로 대처해야 한다”고 말했다.

자세히 보기
뉴스

[보도자료]두산중공업, 한국서부발전과 가스터빈 공급 계약 체결

대한민국 첫 발전용 대형 가스터빈 개발 사업이 순항 중이다. 두산중공업은 한국서부발전과 김포열병합발전소 가스터빈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경기도 김포시에 건설되는 김포열병합발전소는 2020년 착공에 들어가 2022년 준공할 예정이다. 이번 계약을 통해 두산중공업은, 독자개발에 성공한 발전용 대형 가스터빈의 실증에 나선다. 두산중공업은 오는 2021년 가스터빈을 출하해 김포열병합발전소에 설치하고, 준공 후 약 2년 간 실증을 진행할 예정이다.   두산중공업은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의 지원을 받아 2013년부터 발전용 대형 가스터빈을 국책과제로 개발해왔고, 2017년 12월엔 270MW급 대형 가스터빈 실증을 위한 협약을 서부발전과 체결했다. 올해 9월엔 가스터빈 최종 조립을 마치고, 현재 두산중공업 창원 본사에서 사내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자세히 보기
뉴스

[보도자료]두산중공업, 소형모듈원전 사업 진출 가시화

두산중공업이 美 원전 전문업체인 뉴스케일파워(NuScale Power)에 대한 지분투자를 마무리하고, 소형모듈원전 사업 진출을 가시화한다고 22일 밝혔다.두산중공업은 IBK투자증권 등 국내 투자업체들과 함께, 지난 7월부터 이달까지 총 세 차례에 걸친 지분투자를 통해 뉴스케일파워에 대한 주식매매계약과 원자로 모듈 및 기타 기기 공급을 위한 사업협력계약을 마무리했다. 총 투자금액은 4,400만 달러 수준이다. 뉴스케일파워는 미국 에너지부(DOE)의 지원을 받아 소형모듈원전을 개발 중이다. 두산중공업은 올해 7월 뉴스케일파워와 원자로 모듈 일부 및 기타 기기 등을 공급하는 사업협력 계약을 체결했다. 뉴스케일파워는 발전사 UAMPS(Utah Associated Municipal Power Systems)가 2026년 상업운전을 목표로 미국 아이다호주에 짓고 있는 첫 소형 원전 프로젝트에 소형모듈원전을 공급할 예정이다.

자세히 보기
뉴스

[보도자료]두산, CES 첫 참가…CES 2020에서 두산이 지향하는 미래상 선보여

두산그룹(회장 박정원)은 내년 1월 7~10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0에 참가한다고 19일 밝혔다.두산의 CES 참가는 이번이 처음으로, 두산의 비즈니스가 지향하는 새로운 미래상을 선보이고 두산 브랜드를 글로벌 시장에 보다 널리 알리기 위한 것이다. 아울러 전통 제조업과 정보기술 업종 간 경계가 무너지고 있는 상황에서 두산의 미래성장을 위한 해법을 최첨단 기술이 모이는 현장에서 찾기 위한 행보다.

자세히 보기
뉴스

두산인프라코어, 협력사 대표 초청 특강 열어

두산인프라코어가 지난 12월 10일 인천상공회의소에서 협력사 대표 및 중역 80여 명을 초청해 ‘리더십 강화 특강’을 열었다. 협력사 대상 특강은 협력사 경영진의 역량 강화와 두산인프라코어와 협력사간에 파트너십 구축을 위해 상하반기 연 2회 진행된다. 이번 특강의 주제는 ‘세대 공존의 기술, 소통’으로 데이비드스톤 허두영 대표가 강사로 나섰다.

자세히 보기
뉴스

[보도자료]두산인프라코어 신형 휠로더, ‘핀업 디자인’ 최고상 수상

두산인프라코어는, 신형 휠로더 디자인으로 ‘2019 핀업디자인어워즈(PIN UP Design Awards)’에서 최고상(Best of Best)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핀업디자인어워즈는 한국산업디자이너협회가 주최하는 디자인 공모전으로 ‘대한민국디자인대상’, ‘굿디자인’과 함께 국내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1차 온라인 심사와 국내외 학계, 산업계 디자인 전문가로 이뤄진 심사위원단의 2차 본심사를 통해 수상작을 선정한다.

자세히 보기
뉴스

[보도자료]두산그룹, 전방 군부대에 ‘사랑의 차(茶)’ 전달

두산그룹(회장 박정원)은 강원도 양구군 소재 백두산 부대(육군 21사단)에서 ‘사랑의 차(茶) 나누기’ 행사를 열고 커피믹스 8,000 상자와 금일봉을 전달했다고 17일 밝혔다. ‘사랑의 차 나누기’는 추운 겨울 최전방에 복무하는 군 장병들에게 온기를 전하는 두산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자세히 보기

뉴스레터 신청

두산뉴스룸은 이벤트 및 최신 소식 등 다양한 정보를 신속하고 정확하게 전합니다.

개인정보 처리 동의

주식회사 두산(이하 “두산”)은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매우 소중하게 생각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법’,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등 관련 법규를 준수하고 있습니다.

두산은 이용자의 개인정보가 어떠한 목적과 방식으로 이용되고 있으며, 이용자의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가 취해지고 있는지 아래와 같이 알려 드립니다. 두산은 개인정보처리방침 내용을 개정 또는 업데이트하는 경우, 본 웹사이트 공지를 통해 개정 또는 업데이트 사항을 알려드릴 것입니다.

개인정보의 수집/이용 동의


수집항목
이메일주소, 서비스 이용기록, 접속로그, 쿠키, 접속 IP 정보

수집∙이용목적
1. 두산뉴스룸 뉴스레터 발송
2. 서비스 이용 분석을 통한 서비스 향상

이용∙보유기간
수집 시점으로부터 1년

귀하는 위와 같은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동의 거부 시에는 뉴스레터 서비스의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개인정보 국외이전 동의

주식회사 두산(이하 “두산”)은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등에 관한 법률」 등 관련 법규에 의거하여, 아래와 같은 내용으로 귀하의 개인정보를 국외로 이전 • 보유하게 됨을 알려드립니다. 귀하께서는 아래 내용을 자세히 읽어보시고, 모든 내용을 이해하신 후에 개인정보의 국외 이전 동의 여부를 결정해 주시기 바랍니다.

1. [필수] 개인정보 국외이전 동의


이전 항목
이메일 주소, 접속로그, 접속IP정보, 쿠키, 서비스 이용기록

이전 국가·일시·방법
국가 : Amazon Global Cloud 서비스 제공 지역(ASIA-일본, 싱가포르, 홍콩, 시드니, NA-미국, EMEA-아일랜드, 영국 , SA-상파울루)의 국가
일시 : 2019. 5. 30. 이후 각 이용자의 최초 접속 시점
방법 : Global Cloud 지역 소재 server로 보안 강화된 사설망을 통해 데이터 위치 이동

이전 받는 자
명칭 : Amazon Web Services, Inc.
연락처
주소 : 410 Terry Avenue North, Seattle, WA 98109-5210
팩스 : (206) 266-7010
처리 부서 : Privacy Officer c/o General Counsel

이전 목적
두산뉴스룸 뉴스레터 발송 및 서비스 이용 분석을 통한 서비스 향상(Global Cloud 방식의 서비스 제공에 따른 개인정보의 국외 이전)

보유∙이용 기간
수집 시점으로부터 1년

귀하께서는 본 안내에 따른 개인정보 국외이전에 대하여 동의를 거부하실 권리가 있습니다.

다만, 귀하가 위 개인정보 국외이전에 대한 동의를 거부하시는 경우에는 뉴스레터 서비스의 이용이 제한될 수 있다는 점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 뉴스레터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활용되지 않으며, 동의하지 않을 경우 뉴스레터 신청이 되지 않습니다.
닫기